더블 스포일러/대화

From Touhou Patch Center
Jump to: navigation, search
This page is a translated version of a page Th125/Spoiler Stage and the translation is 100% complete.

Other languages:German 100% • ‎English 100% • ‎British English 22% • ‎Google Translate English 99% • ‎Troll translations 96% • ‎Yorkshire English 100% • ‎Spanish 100% • ‎French 100% • ‎Hindi 100% • ‎Hungarian 100% • ‎Indonesian 100% • ‎Italian 100% • ‎Japanese 100% • ‎Korean 100% • ‎Luxembourgish 98% • ‎Malay 29% • ‎Simplified Malay 18% • ‎Dutch 100% • ‎Brazilian Portuguese 100% • ‎Russian 100% • ‎Thai 100% • ‎Turkish 14% • ‎Vietnamese 92% • ‎Simplified Chinese 92%

From https://blog.naver.com/chun4ro94/221079181676 

Gnome-colors-gtk-edit.svg sp1.msg.jdiff


장면 1

♪ 당신네 마을의 괴사건

Aya

#0@34자, 그럼 대충 사진도 다 모았으니 이제 신문을 써 볼까?

Aya

#0@42흐음, 이 사진은 뭐였더라?

Aya

#0@50새하얀 사진이네. 탄막에 가려서 누굴 찍었는지 안 보여......

Aya

#0@58잘 알아볼 수 없는 사진이 많네.

Aya

#0@66에이, 기사 내용 정도는 그냥 대충 써버리지 뭐.

Hatate Himekaidou enters

???

#0@74거기까지야!

Aya

#0@146어라? 너는......

???

#0@154내가 등장한 이상 아야의 신문도 이젠 끝이라고!

<Boss-Titel>

Aya

#0@162화과자념보의 하타테잖아. 그 망상신문.

Hatate

#0@170망상신문은 그 쪽 아냐? 나는 염사신문.

Aya

#0@178별로 다른 거 없잖아. 아무튼, 그 약소신문기자께서 무슨 용무일까?

Hatate

#0@186약소신문이라니...... 그 여유도 오늘까지야. 이 자리에서 네게 선전포고를 하겠어!

Aya

#0@194선전포고? 그러고 보니 신문 대회가 얼마 안 남았구나. 하지만 너에게는 안 질 거야.

Hatate

#0@202나는 오늘부터 염사가 아니라 직접 기삿거리를 모으러 다닐 생각이야.

Aya

#0@210이제야 깨달았나 보네? 그게 기자의 본분이란 걸.

Hatate

#0@218그러니까, 아야의 취재를 몰래 염사해서 참고를 좀 해야겠어.

Aya

#0@226어라, 내 취재가 얼마나 근사한지 알아줬나 보네?

Hatate

#0@234아야의 신문에 실린 피사체는 좋지만 정작 중요한 기사는 엉망이야.

Hatate

#0@242내가 훨씬 재밌게 써서 신문대회에서 우승해 주지!

Aya

#0@250잠깐, 피사체 도둑이잖아!? 그런 건 용서 못 해! 다른 요괴한테나 가 봐!

♪ 요괴의 산 ~ Mysterious Mountain

Hatate

#0@258신문의 영역은 본디 자유로운 법.

Hatate

#0@266최고의 피사체를 가지고 최악의 기사를 게재하는 신문따윈 필요 없어.

Hatate

#0@274그러니까, 내가 붕붕마루 신문의 기사를 빼앗는 "스포일러"가 되어 주지! 승부다!

Aya

#0@282흥, 이 애송이 녀석! 내 촬영 기술을 보고 놀라지나 말라고!

장면 5

♪ 요괴의 산 ~ Mysterious Mountain

Aya

#1@38왜 그래? 너의 취재혼은 겨우 이 정도인 거야?

Hatate

#1@46아직 멀었어~! 아야 너야말로 숨이 차오른 거 아냐?

Aya

#1@54백전노장인 저에게 이 정도는 준비운동도 안 된답니다.

Aya

#1@62방에 틀여박혀서 염사나 하고 있는 너와는 다르니까 말야.

Hatate

#1@70기자는 열심히 뛰어다니는 게 전부가 아냐.

Hatate

#1@78취재를 살리려면 몇 번이고 퇴고를 거친 기사가 필요하다고!

Aya

#1@86기사 내용 같은 건 사건의 질 앞에서는 아무 짝에도 쓸모가 없어.

Aya

#1@94정말 흥미를 끄는 사건은 사진과 표제만으로 거의 90% 정도의 사람이 만족한다, 그게 현실이야!

Hatate

#1@102그러면 기사를 쓰는 의미가 없잖아!

Aya

#1@110기사에 의미가 있다면 글자 수 정도일까. 글자 수는 사건의 규모를 나타내는 바로미터니까.

Hatate

#1@118흥, 아야는 그 모양이니까 항상 신문대회에서 랭킹 진입조차 못 하는 거야.

Hatate

#1@126사진에 어울리는 기사는 독자들의 흥미를 유발시키지. 사진의 매력을 더욱 끌어올려 준다고.

Aya

#1@134애송이 녀석.

Aya

#1@142인간이 얼마나 글자를 읽는다고 생각해?

Aya

#1@150사는 게 매일같이 필사적이고, 잠깐의 오락으로 만족했다며 자기를 달래는 인간이.

Aya

#1@158표제랑 사진을 잠깐 훑어보고, 그걸로 이 세상의 전부를 알았다며 착각하는 인간이 말이야.

Aya

#1@166기사 내용을 본다 한들 사건의 본질까지 이해할 여유따윈 없어.

Hatate

#1@174그럼, 인간들이 기사까지 읽을 신문을 내가 만들어 보이겠어!

Aya

#1@182재미있군, 할 수 있다면 해 봐. 너의 '스포일러'를 보여줬으면 좋겠네.

Hatate

#1@190후후, 내 스포일러 기사가 아야의 원조 기사를 뛰어넘어서 반대로 아야의 신문이 대항 신문이 될지도 모르지~

Hatate

#1@198둘이서 "더블 스포일러"가 되어서 최강을 노리는 거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