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심비록/미코 스토리

From Touhou Patch Center
Jump to: navigation, search
This page is a translated version of a page Th145/Miko's Scenario and the translation is 100% complete.

Other languages:German 100% • ‎English 100% • ‎Google Translate English 100% • ‎Spanish 1% • ‎French 100% • ‎Indonesian 100% • ‎Japanese 100% • ‎Korean 100% • ‎Swedish 100% • ‎Thai 100% • ‎Vietnamese 100%

From https://cafe.naver.com/tongbang/331058

스테이지 1

Gnome-colors-gtk-edit.svg data/event/script/miko/stage1.pl.jdiff


<main_1>

Futo

예? 오컬트 볼을 넘기라고요?

Futo

하지만 태자님은 이미 잔뜩 모으시지 않으셨습니까.

Miko

이 공에 관해 새로운 사실이 밝혀졌다.

Miko

그러니 모든 공을 회수하겠어.

Miko

알고 있는 대로, 공은 스스로 버릴 수가 없으니.

Miko

각오하거라!

<lose>

Futo

여기서 지는 겁니까? 훗.

<win>

Futo

새로운 사실이란 무엇입니까?

Miko

아무래도 정기적으로

공을 뿌려대는 녀석이

있는 듯 하구나.

Miko

그 때까지 공을 남겨두면 좋지 않은 일이 일어날 것 같아.

스테이지 2

Gnome-colors-gtk-edit.svg data/event/script/miko/stage2.pl.jdiff


<main_1>

Miko

네가 공을 모으고 있다는 건 알고 있다.

Miko

나쁘게 말하진 않겠어. 얌전히 넘기도록 해라.

Ichirin

나타났구나, 괴인 빨간망토 파란망토!

Ichirin

그래선 달아오르지 않잖아.

공을 갖고 싶으면 좀 더

도시전설답게 행동해!

Miko

흐음, 확실히 그렇군.

그렇게 하는 게 이 공을

만든 자를 만족시킬 테지.

Miko

빨간 망토와 파란 망토, 원하는 쪽을 말해봐라!

Ichirin

좋아~ 난 둘 다. 둘 다 넘겨라!

<lose>

Ichirin

사실은 파란 망토가 더 좋은데 말야.

<win>

Miko

빨간 망토와 파란 망토.

둘 다 고르면 피투성이로 만들고

피를 뽑아버려야 하는데......

Miko

뭐, 이번엔 공만으로 봐 주지. 시간 나면 그리 해 주겠어.

Ichirin

히익~!

스테이지 3

Gnome-colors-gtk-edit.svg data/event/script/miko/stage3.pl.jdiff


<main_1>

Nitori

공을 넘기라고?

Miko

그래. 유감스럽게도

싸워야만 주고받을 수

있는 듯 하다만.

Nitori

좋아. 공은 줄게. 그래서?

Miko

그래서라니?

Nitori

알고 있잖아. 얼마 낼 거냐고 묻는 거지.

Miko

도, 돈 이야기? 뭐 됐지, 부르는 대로 내겠어.

Nitori

네이, 매번 감사함다~

그치만 싸우지 않으면

공을 주고받을 수가 없잖아.

Miko

알고 있어. 그럼 간다!

<lose>

Nitori

내가 이겨버리면 돈이 안 벌리잖아~

<win>

Nitori

매번 감사함다~ 그럼 계산은 이쪽에서.

Miko

이 구두쇠 녀석.

Nitori

어차피 잠시 후에 공은 다시 나타날 거야.

Nitori

이런 걸 돈 주고 사다니 어리석음의 극치구나.

Miko

물신숭배자는 모르겠지.

Miko

정말로 가치가 있는 건 속도 뿐이다.

스테이지 4

Gnome-colors-gtk-edit.svg data/event/script/miko/stage4.pl.jdiff


<main_1>

Shinmyoumaru

좋았어~ 멈춰라!

Shinmyoumaru

거기 너! 공을 잔뜩 가지고 있지?

Shinmyoumaru

누가 잔뜩 모을 때까지 상태를 지켜보는 게 옳았던 것 같네.

Miko

너...... 작아서 못 보고 지나칠 뻔했잖나.

Shinmyoumaru

작다고 해서 바보 취급하지 말라고?

Shinmyoumaru

이래봬도 긍지높은 소인족이야.

Miko

호오. 스쿠나히코나의 피를 이은 자라 이건가.

Miko

그런 자가 사용하는 도시전설은 대체 무엇일런지.

Shinmyoumaru

이제부터 듬뿍 맛보여주겠어!

Shinmyoumaru

작은 것이 곧 강하다는 걸 말이야!

<lose>

Shinmyoumaru

좋아, 대량 획득! 이제 커질 수 있다고.

<win>

Shinmyoumaru

훌쩍훌쩍.

공을 7개 모을 때까지

앞으로 한 발짝이었는데.

Shinmyoumaru

네가 모아봤자 쓸 데도 없잖아?

Miko

공을 모아서 뭘 하려고 했던 거지?

Shinmyoumaru

다들 7개를 모으면 커질 수 있다 그러잖아.

Miko

대체 어디서 그런 소문을 들은 거야.

Miko

뭐 됐어.

나머지는 앞으로 하나 뿐.

아마 그게 전부일 테지.

스테이지 5

Gnome-colors-gtk-edit.svg data/event/script/miko/stage5.pl.jdiff


<main_1>

Miko

자, 남은 건 너 뿐이다. 얌전히 공을 넘기도록.

Hijiri

그렇게 공을 모아서 뭘 할 셈이죠?

Miko

공의 정체가 손에 잡힐 것 같거든.

Miko

아무래도 공을 모으면

이 공간을 부수는

성질을 지니는 것 같다.

Hijiri

뭐라고요? 공간전이의 함정이라는 겁니까?

Miko

뭐, 거기까지는 미처 빨리 깨닫지 못했다만.

Miko

문제는 나머지 공이다.

Miko

7개 이상을 모으면

나머지 공들은 분열되어

이 땅은 또다시 오컬트로 가득차게 돼.

Miko

이른바, 모든 공을 모으지 않으면 이 소란은 끝나지 않는다는 거야.

Hijiri

저도 그럴 것 같긴 했습니다.

그렇지만 모아놓기만 해선

아무것도 해결되지 않을 텐데요?

Hijiri

소란만 더욱 키울 뿐 아닙니까.

Miko

나도 그렇게 생각해서 마지막까지

신중하게 행동했지만,

얼마 전에 깨달았거든.

Miko

이 공의 공간전이의 힘은 환상향에만 미쳐.

Miko

내 도장에선 효과가 없지.

즉, 내가 소유하는 한 마음껏

조사해도 된다는 말이다.

Hijiri

그거 흥미로운 가설이네요.

Hijiri

하지만 그렇게 강대한 미지의 힘을

당신에게만 맡기는 건

당최 불가능한 일입니다.

Miko

그렇게 나올 거라 생각했다.

Miko

공을 주고받으려면 어차피 싸워야만 하지.

Miko

온건한 너를 싸움에 끌어들일 수고가 줄었군!

<lose>

Hijiri

제가 봉인해보이죠.

오컬트는 오컬트로서

남겨두는 게 최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