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천공장/아야 엑스트라

From Touhou Patch Center
Jump to: navigation, search
This page is a translated version of a page Th16/Aya's Extra and the translation is 100% complete.

Other languages:Czech 100% • ‎German 100% • ‎English 100% • ‎British English 15% • ‎Google Translate English 99% • ‎Troll translations 100% • ‎Spanish 100% • ‎European Spanish (Suzunaan Blog translation) 99% • ‎French 100% • ‎Indonesian 100% • ‎Italian 4% • ‎Japanese 100% • ‎Korean 100% • ‎Russian 99% • ‎Serbian troll translations 35% • ‎Swedish 100% • ‎Thai 100% • ‎Ukrainian 100% • ‎Vietnamese 100% • ‎Simplified Chinese 100%

From https://blog.naver.com/chun4ro94/221356305572

Gnome-colors-gtk-edit.svg st07c.msg.jdiff


엑스트라 스테이지

♪ 이젠 문으로는 들어갈 수 없어

Mai

#2@184뭐야, 너 또 들어온 거야?

Satono

#2@308당신 덕분에 스승님께 꾸중들었단 말야.

Mai

#2@432냉큼 여기서 물럿거라! 추접한 텐구 녀석!

Satono Nishida and Mai Teireida defeated

Aya

#0@34워 워, 비켜라! 내가 바로 질풍의 까마귀 텐구, 샤메이마루 아야다!

Aya

#0@42이번에 텐구의 미래를 걸고 다시 승부를 청하고자 이 자리에 온 자이다!

Aya

#0@50자, 장애의 신, 오키나여! 모습을 보여라!

Okina Matara enters

Okina

#0@118일전의 텐구로구나.

<Boss title>

Okina

#0@156내 앞에 다시 나오다니 배짱 한번 좋군.

Aya

#0@164지난번엔 비겁한 함정으로 튕겨져 나갔지만, 이번엔 놓치지 않겠어요.

Okina

#0@172놓치지 않아? 무슨 소리인가, 도망쳤던 건 네 쪽이 아니더냐?

Okina

#0@180등 뒤의 마력을 거두어들였더니만 너는 발버둥조차 치지 못하게 되어,

Okina

#0@188계절의 문으로 들어가 원래 세계로 돌아간 줄 아네만.

Okina

#0@196도망친 건 네가 아니더냐.

Aya

#0@204...... 조금은 그런 느낌도 없지 않아 있죠.

Aya

#0@212분명 당신과 싸우고 있는 중이었는데, 어느 틈엔가 환상향에 있더라구요.

Aya

#0@220제가 모은 계절의 마력은 모조리 당신에게 빼앗긴 뒤 강제 해방당했고.

Aya

#0@228그 자체가 강제 퇴출의 함정이라는 것은 전혀 눈치채지 못한 채로요!

Okina

#0@236잘 알고 있구나, 그렇기에 네게는 승산이 없다! 몇 번을 되풀이해도 변함없을 것이야.

Aya

#0@244훗, 거기까지 알아냈는데 설마 제가 아무런 대책 없이 여기까지 왔겠습니까?

Okina

#0@252호오? 대책이라...

Aya

#0@260제 등 뒤의 계절을 보시죠!

Okina

#0@268호오...... 과연! 이번에 너는 계절의 틈새로부터 마력을 모아 온 것인가!

Aya

#0@276그렇습니다. 계절이 바뀌는 그 찰나의 마력만을 모아 왔습니다.

Aya

#0@284사계의 생명력이 가장 사그라들어, 이 세상의 마가 드러난다는 계절의 틈새에서!

Okina

#0@292후후후, 그것을 내가 흡수한 뒤 해방하면 텐구의 마에 의해 자멸하게 될 것이거늘.

Okina

#0@300잠자코 있었다면 알지 못했을지도 모를 일이건만, 어째서 알려준 것인가?

Aya

#0@308명색이 신이신데, 설마 이걸 눈치 못 채실까 싶었기 때문이죠.

Aya

#0@316그리고, 전 당신을 멸하기 위해서 온 게 아니에요.

Aya

#0@324비열한 함정을 파고 싶은 것이 아니라, 당신의 함정을 막고 싶던 것뿐이니까요.

♪ 비신 마타라 ~ Hidden Star in All Seasons

Okina

#0@332후후후...... 정정당당한 승부를 하고 싶다는 뜻이로군.

Okina

#0@340좋다, 그 용기에 대한 경의로 이번엔 계절의 마력을 사용하지 않고 맞서 주지.

Aya

#0@348정정당당히 싸우고 싶다기보다는 그저 취재를 좀 하고 싶을 뿐이에요.

Aya

#0@356텐구와 시조를 같이 하는 장애의 신에게

Aya

#0@364세간으로부터 소외당해 온 비속한 자들의 역사, 미래를 말이죠.

Okina

#0@372좋다, 네가 이긴다면 취재든 무엇이든 응해 주도록 하지.

Okina

#0@380환상향의 발자취는 우리들, 장애의 자들을 빼놓고는 쓰여질 수 없나니.

Okina

#0@388보라! 들으라! 말하라! 이것이 장애의 비신, 내 모습이다!

Okina Matara defeated

Aya

#1@34헉, 헉...... 더 하실 건가요!

Okina

#1@42놀랍구나! 네가 강하다는 건 이제 충분히 알았다.

Okina

#1@50승부는 나의 패배이다.

Aya

#1@58...... 아뇨, 이건 제 패배입니다.

Aya

#1@66등 뒤의 마력이 아니고서는 도저히 이길 수 있는 재간이 없었습니다.

Aya

#1@74그리고, 이 힘 역시 당신의 힘입니다.

Aya

#1@82등 뒤의 마력을 쓰는 것을 전제한 전투를 보니

Aya

#1@90마치 애초부터 당신 손바닥 안에서 놀아나는 것 같았습니다.

Okina

#1@98분명, 난 언제든지 등 뒤의 문을 막아 버리거나 다른 마법을 불러올 수도 있었다.

Okina

#1@106허나, 내가 그러지 않았던 건 너의 용기에 대해 경의를 표하기 위함이었다.

Okina

#1@114내 손바닥 안이건 어땠건 간에, 네 승리라는 사실은 변함없다.

Okina

#1@122당당해지도록 하거라.

Aya

#1@130그렇죠~? 역시 제 승리인 건 변함없는 거죠~?

Aya

#1@138그럼 약속한 대로, 제 취재에 응해 주셔야겠습니다!

Okina

#1@146으, 으음...

Aya

#1@154이번에 이런 일을 저지르신 이유는 무엇이죠?

Aya

#1@162아, 이런 일이라는 건 사계이변을 말하는 거에요.

Okina

#1@170우리 두 동자도 슬슬 해방시켜 주고 싶어져서 말야.

Okina

#1@178그 뒤를 이어줄 자들을 찾고 있지.

Okina

#1@186가능성이 보이는 녀석들을 넓은 범위로 끌어들이기 위해서

Okina

#1@194이런저런 녀석들의 잠재 능력을 최대한 끌어냈던 거지.

Okina

#1@202요정이나 정령들의 잠재 능력에 의해서 계절이 약간 이상해진 듯이 보였던 것뿐이야.

Aya

#1@210그렇군요. 그래서, 후임자는 찾으셨나요?

Okina

#1@218아직이야. 후보는 어느 정도 추려졌지만.

Okina

#1@226그래도, 환상향 전역의 등 뒤의 문을 퍼뜨려서 사용하는 건 이번만 하고 끝낼게.

Okina

#1@234이제 충분히 전달됐으리라 생각하니까.

Aya

#1@242......?? 그럼 다음 질문입니다.

Okina

#1@250저기 잠깐만, 그 질문이란 거 얼마나 있는 거야?

Aya

#1@258음... 아마 끊임없이 나오겠죠?

Okina

#1@266지금은 싸운 직후라서 지쳤는데 다음에 다시 하면 안 될까?

Okina

#1@274아 그렇지. 다음에는 텐구가 사는 곳으로 내가 갈게.

Okina

#1@282너를 보고 있으니 현재의 텐구들에게 흥미가 생겨났거든.

Okina

#1@290텐구들 측에서만 괜찮다고 해 준다면 평화 협정을 맺고 싶은데.

Aya

#1@298네에... 괜찮긴 한데요.

Aya

#1@306대신 한 가지만 약속해 주세요.

Aya

#1@314저 외에, 다른 취재에는 응하지 말아 주세요.

Aya

#1@322이런 대형 특종을 다른 사람한테 넘길 순 없다구요.

Okina

#1@330으, 으응...